[기고] 동성애 독소조항, ‘성적지향’ 반드시 삭제돼야

조영길 변호사 조영길 변호사의 ‘성적지향 삭제’ 개정 필요성을 말한다 <1> 국가인권위원회법의 차별금지 사유 중 ‘성적지향(性的志向)’ 문구를 삭제하는 개정안이 발의됐다. 여러 정당의 국회의원 44명이 발의안에 서명했다. ‘성적지향을 이유로 한 차별금지’를 삭제하려는 법 개정안은 세계적으로 유례를 찾기 어렵다. 그만큼 반동성애운동에 있어 매우 큰 의미를 지니고 있다. 이 문구가 얼마나 무서운 폐해를 초래하는 악법인지 도입 당시인 2001년뿐 아니라 지금도 상당수...

‘윤리’ 빠진 성교육, 청소년에게 독이 든 사과 주는 꼴

▲이명진 의사평론가 한국성과학연구협회가 2017년 6월 서울 서초구 산지빌딩에서 개최한 상반기 세미나에서 민성길 협회장이 ‘동성애에 관련된 의학적 진실’이라는 제목으로 강의하고 있다. 성과연 제공 성에 대한 교육을 피임 교육 정도로만 알고 있는 것이 대한민국 현실이다. 성교육의 목적은 무엇이고 무엇을 어떻게 가르쳐야 할까. 성교육은 성에 대한 단순한 지식 전달과정이 아니라 인격 교육이자 생명 교육이다. 생명은 성을 통해 나오기에 성에 대해 올바른 시각을 갖고 있어야 한다....